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 ‘ANOC 어워즈 수상

North and South

남북 국가올림픽위원회 위원장인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김일국 북한 체육상,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이 28일(목) 일본 도쿄에서 열린 「국가올림픽연합회(ANOC) 어워즈 2018」에서 단일팀 구성을 통하여 세계에 평화의 메시지를 전한 공로로 ‘스포츠를 통한 희망 고취상(Inspiring Hope through Sport)’을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은 제23회 ANOC 총회 첫날 206개국 NOC 대표를 포함하여 선수, 국제연맹 관계자 등 1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남북 선수대표로 박종아 선수, 김은향 선수가 참가하여 자리를 빛냈다.

또한, 김연아 전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선수가 스포츠 분야에 크게 기여한 스포츠인에게 수여하는 ‘특별공로상(Outstanding Performance)’을 받기도 했다.

토마흐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은 시상식에서 남북 단일팀 구성을 통해 평화 증진에 기여한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김일국 북한 체육상에게 특별한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