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아프가니스탄 테러, 깊은 애도와 유감 표명

World news

정부는 20일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서 발생한 자살 폭탄 테러를 강력히 규탄하며, 희생자 및 유가족에 깊은 애도와 위로의 뜻을 표했다.
당시 테러 현장에서는 이슬람 예언자 무함마드(Muhammad) 탄생 기념일 행사 진행 중, 22일 현재 카불 테러 사망자 50여명, 부상자 80여명 발생했다.

우리 정부는 테러는 어떠한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는 반문명적이고, 반인륜적인 범죄행위로서 반드시 근절되어야 한다며 공식입장을 밝혔다.
정부는 외교부 대변인을 통해 아프가니스탄에서 평화가 정착되어 테러가 척결될 수 있도록 아프가니스탄의 안정화와 재건을 위한 국제사회의 노력에 대한 지지를 재확인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